활동상황 > 바른교육운동
제92회 3.1 절 행사-대한민국의 역사 독립을 외치다
148 2011-03-15 2107
첨부파일: 1300187203.jpg [ 3,146KB ]

전국 각지에서 진행된 3.1절 행사 모습

세계국학원청년단, 92주년 3.1절기념 ‘대한민국의 역사독립을 외치다‘ 태극기몹 진행 
서울 등 11개 도시서 92주년 3.1절 태극기 몹 진행

2011년 03월 02일 (수) 12:11:10 염규식 희망기자 ygskl@naver.com 


 
"대한민국 만세~! 대한민국 만세~! 대한민국의 역사독립을 외칩니다!"
지난 3월 1일 세계국학원청년단은 제92주년 삼일절을 맞아 ‘대한민국의 역사독립을 외치다’라는 주제로 서울시 탑골공원 삼일문을 비롯 부산, 광주, 대구, 수원, 제주 등 전국 11개 도시에서 태극기몹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3.1절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기고, 순국선열들의 뜨거운 정신과 의지를 느낄 수 있는 ‘바른역사교육’의 필요성을 알리고자 기획되었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임종일 단장은 "92년전 우리민족이 하나되어 자주독립과 인류평화를 위해 독립만세를 외쳤고 이는 전 세계 민족주의 운동의 시발점이 되었습니다. 삼일정신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이 새롭게 비상하고, 세계 속의 자랑스런 한민족으로 거듭날 수 있기를 기원하며 이 행사를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라고 행사의 취지를 밝혔다.

오전 11시, 탑골공원에서 외세로부터의 독립을 위해 국민의 성금으로 세워진 독립문의 모형을 배경으로 200여 명의 청년단들이 다양한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들은 대형 독립문 통천에 태극기 벽돌을 쌓아올리는 ‘한땀 한땀 마음모아 대한민국의 역사독립을 외칩니다’ 퍼포먼스를 시작으로 태극기와 함께 하는 ‘태극무’ 시범와 ‘롸잇나우’ 바숨(바른 숨쉬기)댄스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삼일문 앞에 모인 시민들도 함께 참여해 함께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운동을 재연하고 독립문에 태극기 벽돌도 쌓아올렸다. 만세운동은 탑공공원에서 시작하여 인사동, 서대문형무소 등 주변 거리와 지하철 안에서 이어졌다.

또한 일본순사와 유관순 열사가 등장하는 3.1만세운동을 재현한 공연을 통해 시민들이 역사를 소중히 여기고 바른 역사교육의 필요성을 공감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었다.


경술국치 100년! 한·일 역사 갈등 이제는 해결할 때이다!
"홍익정신이 국민의 가슴에서 살아나길"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